글번호
2664

두원공대, “2021 대학생 스마트 e모빌리티 경진대회”에서 산자부장관상 2회 연속 대상

작성일
2021.12.14
수정일
2021.12.14
작성자
이영일
조회수
252


두원공과대학교 자동차과 자작자동차 동아리 T21E 팀이 “2021 대학생 스마트 e모빌리티 경진대회에서 종합성적 1위로 산자부장관상 대상을 수상하였다.

 

한국자동차연구원 e모빌리티 연구센터 주행시험장에서 영광군과 한국자동차공학회 (KSAE) 주최로 진행된 본 대회는 올해로 3회째를 맞이하였고, 전국의 대학생을 대상으로 115일부터 7일까지 사흘간 진행되었다.

 

대회는 5개 부분으로 나뉘어 진행됐으며, 전국 41개 대학에서 46, 230명이 참가했다. COVOD-19 로 인한 거리두기 시책에 팀당 5인으로 참가자를 제한하였다. 배터리와 전기모터를 동력원으로 4륜 전기자동차를 제작하여 포장도로를 주행하는 경기로 차량검사, 직진주행성능, 슬라럼, 주행성능 등을 평가하는 내구레이스 토너먼트 형식으로 진행되었다.

 

이번 대회에 참여한 구성원은 자동차과 아우스빌둥 및 재규어랜드로버 GAP 과정 2학년과 1학년이 팀을 이루어 용접과 배선 등의 필요한 작업들을 배워가면서 약 네 달여의 작업기간 동안 제작과정을 스스로 진행하였고, 열정과 팀워크로 차량을 완성하였다.

 

T21E 팀은 슬라럼에서 아쉬운 점을 제외하면 초반에 감점 없이 잘 진행하였으며 특히 내구레이스 준결승에서 조 2위로 결선에 진출하였다. 결선에서는 가속주행 중 출력 저하 등 트러블이 있었으나 완주하여 5위로 마무리하였다. 종합점수 합산 결과 모든 부분에서 고르게 점수를 휙득하여 종합성적 1위를 달성하였다.

 

2019 대회에 이어서 2021 대회도 우승하여 두원공과대학교 자동차과 학생들은 자작 전기자동차와 레이싱 경기운영에 대한 실력을 입증하였다.

 

두원공대 자동차과 소속 자작자동차 동아리 테크놀로지21(T21)은 매년 대학생 자작자동차대회에 참가해 다수의 수상경력을 보유하고 있으며 앞으로 더욱 전문적이고 참신한 아이디어를 반영한 자작차를 제작할 계획이다.

 

두원공대 자동차과는 자동차산업은 물론 연관 산업 분야의 현장실무 수행능력을 갖출 수 있도록 자동차 정비 및 검사, 자동차 판금 및 도장, 자동차 설계 및 생산의 세부 전공을 운영하면서, 자동차 관련 국가기술자격 실기시험을 실시하는 인증시험장을 수도권에서 최초로 유치하여, 재학생들이 관련 자격증을 자연스럽게 취득할 수 있도록 환경을 구축함으로써 남다른 경쟁력을 자랑하고 있습니다. 수입차 회사는 물론 국내 자동차 회사인 현대, 기아 등의 회사와 산학협력을 체결하였고, 자동차 부품 생산 업체와도 협조체제를 구축하여 학생 취업의 다변화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관련기사

[한국강사신문]:  http://www.lecturernews.com/news/articleView.html?idxno=83551

첨부파일
첨부파일이(가) 없습니다.
다음글
두원공과대학교 사립전문대학중 수익용재산 학교지원액 ‘전국2위’
이전글
두원공과대학교-재규어랜드로버 인재양성, “산학협력 협약 체결”